얼굴에 훤히 보이는 비타민 결핍증세 7가지

퉁퉁 부어오른 두 눈, 트고 갈라진 입술, 돋아나온 혓바늘... 몸에 비타민이 부족하면 얼굴에 단번에 나타납니다. 영양이 편중된 식단을 오래 고집하거나 극단적인 다이어트를 하다보면 일어나기 쉬운 증상이죠. 아래 보실 7가지 증상은 비타민 부족 시 얼굴에 나타나는 변화입니다. 물론 비타민 결핍으로 인한 증세가 아닐 수도 있습니다. 그날따라 컨디션이 좀 안 좋거나, 혹은 질병의 전조일 수도 있죠. 방심은 금물입니다. 잘 봐두셨다가 얼굴이 부쩍 안 좋은 가족이나 친구를 보면 알려주세요. 평소 균형 잡힌 식단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것도 잊지 마시고요. 

1. 약해진 잇몸 

fghj

양치하다가 잇몸에서 피가 나오거나 치아가 흔들리는 느낌이 들면, 비타민 C 결핍을 의심해보아야 합니다. 이외에도 쉽게 감염되거나 상처 치료가 더딘 경우가 있습니다. 비타민 C는 튼튼한 면역력을 위한 필수 영양소일 뿐 아니라, 콜라겐을 만드는 결합조직의 형성 및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딸기, 레몬, 시금치, 피망, 브로콜리, 고추 등에 많이 들어있습니다.  

2. 혓바늘

혓바늘이 자주 돋는 편이라면 비타민 B12 결핍이 아닌지 확인하세요. 이 비타민이 부족하면 안구 경련, 피부 무감각증, 빈혈 등이 찾아올 수 있습니다. 동물성 식품에만 들어있으므로, 엄격한 채식을 고수하는 분들이라면 보조제를 통해 섭취하도록 합니다. 숙성 치즈, 간, 소고기, 굴, 송어, 고등어 등을 통해 섭취할 수 있습니다.

3. 거칠고 갈라진 모발 

asd

염색 후나 드라이기, 고데기 등의 사용으로 머릿결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평소 모발 관리를 꾸준히 하는 데도 머릿결이 거칠어진다면, 그땐 바이오틴 결핍을 생각해 볼 수 있죠. 비오틴 결핍 시 머리카락과 함께 손톱도 약해지고 잘 부스러지곤 합니다. 이런 증상이 보일 땐 바이오틴이 풍부한 식품을 섭취하면 빠르게 개선됩니다. 바이오틴이 많이 든 식품으로는 콩, 토마토, 달걀, 귀리 등이 있습니다. 

4. 찢어진 입꼬리

탈모, 피로, 건망증과 함께 입꼬리가 찢어지는 경우, 철분 결핍이 온 게 아닌지 확인해보세요. 체내 산소를 운반하고 헤모글로빈을 생성하는데 절대적으로 중요한 철분은 간, 소고기, 콩류, 가금류, 시금치 등에 많이 들어있습니다. 

5. 여드름

dfa

여드름, 습진, 건조함 등의 피부 트러블을 자주 경험하실 땐 아연 결핍을 체크하세요. 아연은 면역체계를 튼튼히 가꾸고 세포 생성에 관여하는 영양소입니다. 여드름이 많이 나서 고민이라면, 연고나 알약으로 아연을 보충해보세요. 아연이 풍부한 식품으로는 적색육, 콩류, 굴, 해산물 등이 있습니다.    

6. 부어오른 눈꺼풀

펑펑 울면 눈이 퉁퉁 붓곤 합니다. 이 경우엔 시간이 지나면 저절로 가라앉죠. 그러나 붓기가 오래 지속될 경우엔 요오드 결핍이 온 게 아닌지 확인해보아야 합니다. 체내 요오드가 부족하면 갑상샘 기능에 이상이 올 수 있으므로 유의해야 합니다. 평소 우유를 꾸준히 마시거나 치즈나 요거트 같은 유제품을 섭취하면 필요량을 쉽게 충족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해산물이나 크랜베리에도 풍부하게 들어있습니다. 만성피로나 탈모, 처진 기분이 계속되면 병원에서 갑상샘 이상 여부를 검사해보시길 바랍니다. 

7. 주름살 

xdrtfgzuhi

주름살은 노화의 대표적인 현상으로 살다 보면 누구나 자연스럽게 겪게 됩니다. 단, 주름살이 단시간에 급격히 늘어날 경우엔 비타민E 결핍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이 영양소가 부족하면 피부 탄력을 책임지는 콜라겐 형성에 차질이 오고 항산화 기능이 저해됩니다. 또한, 비타민E는 면역력을 높이고 눈 건강에도 도움을 줍니다. 비타민E가 많은 식품으로는 너트류, 통곡물, 뮤즐리, 식물성 기름(올리브유, 해바라기유 등)이 있습니다.

이제 아셨죠. 얼굴만 잘 살펴보아도 몸에 부족한 영양소를 알아낼 수 있답니다. 일 년에 한두 번, 정기 검진을 통해 몸에 필요한 영양분을 체크하고 보충해주면 결핍으로 찾아오는 각종 증상을 걱정할 필요가 사라집니다.

몸이 수척하고 얼굴빛이 창백한 친구들에게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