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로를 느끼게 하는 음식 9종

잠을 푹 잔 다음 날에도 피로를 느낄 때가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큰 문제가 아니지만, 자칫 갑상샘 기능 저하증의 징후일 수도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몸이 나른하다고 해서 바로 병원으로 달려가기 전에, 일단 식습관을 돌이켜보세요. 식단에 단순한 변화만 줘도 나른함을 싹 씻어낼 수 있답니다. 피로를 몸에 달고 계신 분들이라면 다음의 9가지 음식 섭취를 자제하는 게 좋습니다. 그럼 함께 살펴볼까요?

Drooling Trucker

1. 야채 칩(베지 칩)

DSC03171

감자 칩보다 건강에 좋거나 적어도 다이어트에 좋다고 믿고 먹는 베지 칩. 사실 칼로리나 영양에 있어 감자 칩보다 하등 나을 게 없습니다. 감자전분, 소금, 설탕, 기름이 잔뜩 들어가 건강에 좋지 않고 피로를 쉽게 느끼게 하는 음식입니다.

2. 과일 스무디 

Smoothie

달콤한 과일을 갈아 만든 맛있는 음료수 한 잔이면 종일 든든할 것 같죠? 아닙니다! 특히 공장에서 제조한 스무디는 당분이 과도하게 함유돼 마시는 즉시 혈당이 치솟습니다. 잠깐 정신이 바짝 들 수는 있어도 얼마 안 가 마시기 전 이상의 피로가 몰려옵니다. 

3. 공복의 커피 

Coffee

아침에 따뜻한 커피 한 잔을 마시고 나서 얼마 안 가 피로를 느끼시나요? 커피에 함유된 카페인이 혈액 순환을 방해해 뇌에 공급되는 산소가 줄어들기 때문입니다. 커피 대신 녹차나 홍차를 마셔보세요. 좀 더 부드러운 각성 효과가 있습니다. 

4. 달콤한 아침 식사

Pixabay

설탕이 잔뜩 들어간 아침 식사용 시리얼이나 누텔라를 듬뿍 바른 토스트 몇 조각. 결코 활력 넘치는 하루를 위한 건강한 식단이 아닙니다. 당 섭취로 인한 한시적 각성 효과를 경험한 몇 시간 뒤, 우리의 몸은 밀려드는 피로감으로 주체할 수 없는 상태가 됩니다. 이는 집중력과 수행 능력에 지대한 악영향을 끼치게 되죠.

5. 무지방 요거트 

Pixabay

다이어터가 즐겨 찾는 저지방 또는 무지방 요거트. 왠지 더 건강할 것 같지만, 지방이 빠져 심심해진 맛을 보강하기 위해 기존 대비 훨씬 많은 양의 설탕을 넣어 만든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당분 가득한 여느 인스턴트 식품과 다를 바 없이 슈가크래쉬로 이어지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6. 견과류

Pixabay

건강에 좋지만, 그만큼 대가가 따르는 식품입니다. 고지방 견과류를 소화하는 과정에서 스르르 피로를 느끼게 되니까요.

7. 백밀가루 

Pixabay 

눈과 혀를 자극하는 달달한 크로와상과 각종 과자 빵. 맛있지만 먹고 나면 여지없이 노곤해집니다. 정제된 고운 밀가루로 만든 빵류를 먹으면 혈당 수치가 급격히 올라가고, 몸은 더 많은 인슐린을 분비하게 됩니다. 이로 인해 에너지 소모가 급증하면서 피로감이 느껴지는 것이죠. 

8. 패스트푸드 및 가공식품 

Pixabay

버거, 감자튀김, 피자, 그밖에 마트에서 판매하는 갖은 인스턴트 식품까지. 지방과 설탕이 듬뿍 들어간 가공식품을 소화하는 데엔 평소보다 훨씬 많은 양의 에너지가 소모됩니다. 머리가 무거워지고 잠이 쏟아지는 이유가 여기에 있죠. 

9. 신선한 채소

Pixabay

의외로 신선한 샐러드가 (몸에 나쁜 갖가지 식품과 마찬가지로) 피로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익히지 않은 생채소를 소화하는 것 또한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며, 이에 따라 피로감이 찾아옵니다. 

지금까지 피로감을 느끼게 하는 식품 9가지를 살펴보았습니다. 위에 거론된 식품을 전부 끊어야 한다는 말이 아닙니다. 적당히, 몸에 무리를 주지 않는 선에서 즐긴다면 무얼 먹더라도 더할 나위 없이 만족스러운 식사가 되겠죠. 나른한 오후 시간, 쏟아지는 잠과 애써 싸우는 대신 녹차 한 잔을 마시고 밖에 나가 신선한 공기를 쐬어보세요. 서서히 머릿속이 맑아지고 몸이 깨어나는 게 느껴질 거예요!

소스:

wunderweibspiegel

Comments

다음 이야기